:: 노블스 여성의원 ::
 
작성일 : 11-03-09 10:35
남자를 도망가게 하는 여자의 태도
 글쓴이 : 운영자
 



분명히 외모는 마음에 들었다. 더 만나보고 싶고, 사귀고 싶은 마음까지 충만하다. 그런데 몇 번 만나보니 그녀가 싫어진다. 얼굴이 질려서도 아닌데, 그 태도가 싫어서 이제 그만 만나고 싶어진다. 그렇게 그녀의 문자 메시지를 무시하며 연락을 끊어 버리고 만다. 바로 다음과 같은 그녀의 태도 때문에 말이다.



첫 번째, “나는 너무 불행한 여자인 것 같아.”

이 세상에 스스로 행복하다고 느끼는 사람은 드물다. 누구나 다 자기만의 어둠을 간직한 채 살아간다. 사실 이 어둠을 밝히기 위해서 연애를 하려는 사람들도 많다. 그런데 만나는 여자가 자신의 어둠으로 나를 암울하게 만든다면? 남자는 여자의 밝음에 끌린다. 밝은 여자가 되어야 남자의 호감을 유지할 수 있다. 밝게 웃어라. 그 웃음에 반한다. 그게 남자다.


두 번째, “나를 모시러 와줄래?”

적당히 그가 자신의 편의를 배려해준다면 자신도 마찬가지로 그의 편의를 배려해 줘야 한다. 그는 당신의 마부나 하인이 아니다. 결국 지리적 거리감이 마음의 거리감으로 이어지길 마련이다. 그가 차를 가지고 있다고 해서 항상 나의 집까지 태워 줘야 하는 것은 아니다.


세 번째, ‘감히 나를 어떻게 보고!’

손 한 번 잡았다고 자신을 가볍게 보는 것이라고 제발 착각하지 마라. 아직 너무 일러서? 물론 너무 이른 감이 있을 수도 있다. 그러나 꼭 시간의 진행과 감정의 진행이 비례하는 것은 아니다. 너무 미루지 마라. 억지로 그래야 할 것 같기에 거절하지 마라. 자신의 감정에 좀 더 솔직하게 대응하라.


네 번째, “나는 그런데 못가요.”

“나는 그런데 못가요.”, “난 그거 아니면 안 입어요.”, “요즘도 그런데 가요?” 유지비가 많이 드는 여자 같은 뉘앙스를 풍기지 마라. 남자는 사치스러운 여자를 기피해야 할 여자로 인식한다.


다섯 번째, 감흥이 없는 여자

감흥이 없는 여자는 뭘 해줘도 시큰둥해서 아무 것도 해주기 싫다. 이는 곧 만나기 싫다는 뜻과 다름없다. 벌써 이 세상을 다 알았는가? 그래서 그리 즐거울 리도 없는가? 설령 그렇더라도 억지로라도 반응하라. 아니 반응하는 척 하면서 정말 그런 감정에 젖을지도 모른다. “정말 맛있어요.”, “너무 즐거웠어요.”, “행복해요.” 이 말 한 마디만으로 그는 모든 노력을 보상 받을 수 있었다.



그의 눈이 높아서도 아니었고, 당신이 못나서도 아니었다. 단지 당신의 그 만나고 싶지 않은 태도가 문제였던 것이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2588 '언니야'들에게 한 수 배우는 관계의 기술 운영자
2587 연애를 하려면 '조급증, 불안증'부터 버려라 운영자
2586 남자들끼리는 무슨 얘기를 나눌까? 운영자
2585 나쁜 남자만 꼬이는 공식이 있다 운영자
2584 이성관은 언제든지 바뀔 수 있다. 운영자
2583 여자의 거절, 이것만은 참아주길 운영자
25822582 남자를 도망가게 하는 여자의 태도 운영자
2581 남자들이 30대女에게 바라는 소개팅 매너는? 운영자
2580 살 빼라 한 적 없는데, 왜? 운영자
2579 만나고 나면 차근히 뒤를 돌아보라 운영자
2578 소개팅에서 만난 남자, 뭐라는 거야? - 남자 말 번역기2 운영자
2577 '술고래' 내 여자친구를 어쩌나? 운영자
2576 당신이 착해서 차였던 것이 아니었다 운영자
2575 약속시간은 칼같이 지켜라 운영자
2574 우리 사랑 오래갈까? '체크방법 나왔다' 운영자
2573 시선 하나만으로 남자를 낚는 유혹의 기술 2탄 운영자
 
 
처음  이전  11  12  13  14  15  16  17  18  19  20  다음  맨끝
and or