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 노블스 여성의원 ::
 
작성일 : 09-03-04 12:05
연애하는 커플들, 이 세가지만 피해도 본전은 한다!
 글쓴이 : 관리자
연애하는 커플들, 이 세가지만 피해도 본전은 한다! 연애 조급증 ▶처음부터 부담스러운 선물이나 정성을 바친다 ▶자신의 말이나 행동 하나에 상대가 실망할까 봐 겁부터 먹는다 ▶사랑한다면 이렇게 해야, 라는 기준에 따라 혼자 실망하곤 한다 ‘연애 초짜들’이 흔히 겪게 되는 증상. 모든 것은 과정이 있거늘 기대치도 높고 조바심도 많아 연애 중 겪을 만한 과정을 이해하지 못 한다. 자신이 생각해 온 기준에 따라 미리 단정짓는다. 게다가 귀도 얇아 이제 갓 시작한 둘의 관계를 궁상맞게 연결시키곤 한다. 무작정 상대에게 올인 하려 들기 때문에 조바심만 들고 상황 자체가 답답하기만 하다. 좀더 느긋한 여유를 가진다면 좋을 것을 괜히 ‘단정’짓기에 잘될 사이도 어긋나기 마련. 연애 의심증 ▶인상만 바뀌어도 벌써 권태기가 아닌가 의심한다 ▶조금의 변화에도 “사랑이 변하니?”를 읊조린다 ▶있지도 않은 바람의 흔적을 찾으려 눈에 불을 켠다 과거의 실패한 연애경험 혹은 극도의 소유욕을 가진 이들이 이런 증상을 많이 겪는다. 경험해 본 자만이 아는 법, 뒤통수를 후려 치는 상대의 바람으로 깨진 아픈 추억이 있다면 새로운 연애에는 단단히 빗장을 걸려 한다. 잘 잠겨 있어도 확인 또 확인 사살하는 것이 버릇이 된 셈. 또한 소유욕이 많은 사람이라면 괜스레 의심을 더한다. 그러나 뒤집어 생각해 보자. 귀신이 있다는 생각에 꼭 눈을 떠서 확인해야만 하는가? 차라리 눈감고 없는 것처럼 생각하는 것이 편할 지 모른다. 의심이 지속되면 없던 문제도 생길 수 있다. 의심하다 정작 상대가 지쳐 진짜 떠나가면 어찌할 노릇인고. 연애 망상증 ▶분명 잘 사귀고 있음에도 이별을 상상해 본다 ▶행복에 겨울 때도 자기에겐 과분하단 생각만 한다 ▶헤어졌을 경우 자신이 어떻게 해야 할 지를 미리 생각해둔다 왜 만나자마자 이별부터 생각하는지. 스스로에 대한 자신감이 부족하거나 자기피해의식이 강한 소극적인 사람이 겪을 만한 증상이다. 영원한 사랑은 없다는 생각이 지배적이며 항상 부정적으로만 생각하기 때문에 즐거울 시간에도 금세 우울해지기 십상이다. 혼자서만 느껴도 모자랄 판에 우울한 기운을 전염시켜 사랑에 빠진 상대의 콩깍지를 제 손으로 벗겨내는 격이다. 스스로의 문제를 모르고 결국 상대가 떠나가면 이렇게 읊조릴 지도. “그래, 역시 사랑은 변하는 거였어.” 낙천주의자가 되는 연습이 필요하다.

 
   
 

 
번호 제   목 글쓴이 등록일
44 쿨~한 여자들이 알아야할 연애의 노하우 관리자
43 여기를 노려라! hot body spot 관리자
42 그에게 나를 알리는 1백만가지 관리자
41 손 안 대고 꼬신다, 그가 뻑가는 skinship timing 관리자
40 나는 이럴 때 다른 여자와 섹스하고 싶다 관리자
39 상큼한 영계, 내 남자로 만드는 스킨쉽 비결 관리자
38 이런 증상은 성병 위험신호 관리자
37 생리 중 섹스는 괜찮을까? 관리자
36 남자를 알면 연애가 쉬워진다 관리자
35 아무 일 없이 싸우게 만드는 남녀의 대화 관리자
34 남자의 최종 목표는 섹스다? 관리자
33 남자들도 섹스에서 두려운 것이 있다 관리자
32 ▒ 긴급상황! 스킨십 중 문제 해결 타이밍 관리자
31 그에게 나를 알리는 1백만가지 관리자
30 괜찮은 남자들은 다 어디로 가버린걸까? 관리자
29 순진남과 바람남의 오, 마이섹시걸! 관리자
 
 
처음  이전  171  172  173  174  175  176  177  178  179  180  맨끝
and or